컨텐츠 바로가기


product


현재 위치

  1. 문 학
  2. 번역 문학

이전 제품 보기

다음 제품 보기

크게보기

[P00000JO] Tonio Kroger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Tonio Kroger 기본 정보
판매가
소비자가 0원
적립금
  • 1,000 (1000.00%)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0( %) 무
  • 카드 결제시 적립금 0( %) 카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0( %) 실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 적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0( %) 휴
무이자할부
제조사 Thomas Mann
원산지 89쪽
상품코드 P00000JO
수량

updown

국내/해외배송
SNS 상품홍보
QR코드  

이미지저장 | 코드URL복사

QR코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로 보내기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쇼핑 계속하기 바로 구매하기

event

상품상세정보

 토마스만의 작품을 에스페란토로 번역

독일의 소설가·평론가.
국적 독일
활동분야 문학
출생지 독일 뤼벡
주요수상 노벨문학상(1929)
주요작품 《베네치아에서의 죽음》(1912) 《마의 산》(1924) 《선택받은 사람》(1951)
본문

뤼베크의 부유한 곡물상 집안에서 출생하였으며 그의 형 H.만(1871∼1950)과 장남 K.만(1906∼1949)도 모두 작가였다. 1891년 아버지가 사망하자 집안이 파산, 몰락하여 1893년 가족이 모두 뮌헨으로 이사하였다. 보험회사에 근무하면서 뮌헨대학에서 미술사·문학사 등을 청강하였으며, 한편 소설을 쓰기 시작하여 《키 작은 프리데만 씨》(1879)를 비롯한 육체·정신적 결함으로부터 고독한 행복을 추구하려다가 실패하는 주인공을 취급한 제1기 단편소설집을 발표한 후에 장편소설 《부덴브로크가()의 사람들 Die Buddenbrook》(1901)을 발표하고, 그 속에 쇼펜하우어의 고뇌하는 의지, 바그너의 음악적 기법, 니체의 의지철학 등의 영향을 더욱더 밝혀 내어 작가로서의 지위를 확립하였다.

이어 《트리스탄 Tristan》(1903) 《토니오 크뢰거 Tonio Kröger》(1903)를 비롯한 제2기 단편집 및 3막극의 희곡 《피오렌처》(1905) 등에서 이미 제1기 단편집 속에서 취급되거나 싹트고 있던 주제를 삶과 죽음, 시민과 예술가, 정신과 삶, 정신과 예술 등의 대립현상 속에서 거듭 추구하고, 그것들의 조화를 꾀하였다. 장편 《태공전하(殿) Königliche Hoheit》(1909)와 단편 《베네치아에서의 죽음 Der Tod in Venedig》(1912)은 그 성과의 제1보였고, 완성에 이르기까지는 12년이라는 기간이 소요되었으며, 프랑스의 A.지드가 높이 평가한 대작 《마()의 산 Der Zauberberg》(1924)은 이 기간에 집필이 진행되었는데, 제1차 세계대전으로 인해 집필이 일시 중단되었다.

서유럽식 민주주의에 반대하여 독일 문화를 옹호하는 논문집 《비정치적 인간의 성찰 Betrachtungen eines Unpolitischen》(1918)을 써내어 형 하인리히와 한때 사이가 벌어졌다. 그의 정치적 입장은 후에 스스로 고치게 되었지만, 가장 흥미 있는 이와 같은 자기고백적 자기옹호의 논쟁은 소설에 의한 그때까지의 자기추구와 똑같은 것이었으며, 그 후의 정치와의 관련에 대한 계기가 되었을 뿐만 아니라 이로 인해 시민=작가로서의 자기긍정의 태도가 확립되었다. 즉, 정치적 양심에 눈을 뜨게 된 그는 독일제국이 붕괴하고 독일공화국이 탄생하는 현실적 변화를 정확히 인식하면서 문학적 유럽주의를 정치적·윤리적으로 보강하여, 후에 그 자신이 민주주의적 인류종교라고 이름 붙인 입장(세계시민주의의 입장)을 확립해 갔다.

산문 소품 《주인과 개》(1919)와 서사시 《어린이의 노래》(1919)는 논쟁으로부터 창작으로 복귀해 가는 과도기의 작품이지만, 평론 《괴테톨스토이》(1922)는 독일의 후기 낭만주의 사상권에서 벗어나서 독일 고전주의 휴머니즘의 상징인 괴테에 접근해 간 그의 정신 방향을 나타내는 것이며, 《독일공화국에 대하여》(1923)는 그의 민주주의 지지를 성명하는 작품이었다. 제1차 세계대전 후에 완성된 《마의 산》은 죽음과 과거에만 집착하였던 초기의 우울한 귀족적 의식을 억제하고 삶과 미래에 봉사하는 사랑의 휴머니즘으로 향해 간 정신적 변화과정을 묘사한 작품으로, 이때까지의 창작활동에 의하여 독일의 소설예술을 세계적 수준으로 높인 임무를 다하였다.

그것은 ‘바이마르 공화국의 양심’으로 국내외에 널리 퍼져 간 결과가 되었고, 1929년에는 마침내 노벨문학상을 받게 되었다. 그는 일찍부터 나치스의 대두를 위험시하고 ‘이성에의 호소’ 등의 정치적 강연 및 많은 평론을 통하여 독일시민계급에게 그 위기를 호소하였다. 이때 발표한 《마리오와 마술사 Mario und der Zauberer》(1930)는 국수주의적 독재의 사기술을 폭로한 단편소설이다. 1933년 히틀러가 정권을 장악하자 국외강연여행에 나선 그는 그대로 망명생활에 들어가 스위스에 거주하여 독일의 국내사정을 조용히 살피면서 구약성서 중의 《창세기》에서 취재한 4부작 《요셉과 그 형제 Joseph und Seine Bruder》를, 제1권 《야콥 이야기》(1933), 제2권 《젊은 요셉》(1934), 제3권 《이집트의 요셉》(1936), 제4권 《양육인 요셉》(1943) 등으로 발표하였다.

1936년에 체코슬로바키아의 국적을 획득하였고, 그 해 독일 국적과 국내재산을 박탈당한데다, 본대학교 철학과에서 받은 명예박사 칭호까지도 철회해 버리자, 다시 침묵을 깨고 본대학에 응수하는 《서간()》(1937)을 썼으며, 반()파시즘 기관지 《척도()와 가치》(1937∼1939)를 발행하여, 전투적 휴머니즘의 대표자가 되었다. 1938년 미국의 프린스턴대학교의 초빙교수로 초청되어 미국으로 이주한 후 미국 내의 14개 도시에서 〈찾아올 민주주의의 승리〉 〈이 평화〉 〈자유의 문제에 대하여〉 등의 강연을 하였으며, 1944년 미국 시민권을 획득하고 1940년부터 1945년 5월까지 BBC 방송을 통하여 독일국민에게 히틀러 타도를 호소하는 반()나치스 정기방송을 계속하였다.

제2차 세계대전 후의 제1성은 독일인의 성격을 파고든 강연 〈독일과 독일인〉으로 시작되지만, 이미 1900년경에 품고 있던 모티프, 극히 독일적이며 괴테의 대표작으로도 되었던 악마와의 계약에 의해 예술의 힘을 얻는 파우스트의 이야기를 매우 복잡한 창작기법 속에 수록한 《파우스트 박사 Doktor Faustus》(1947)를 발표하였다. 이 작품은 인간성 상실의 이야기이지만, 이어서 발표한 《선택받은 사람 Der Erwählte》(1951)은 교황 그레고리우스의 전설에 의하여 은총의 기적을 주제로 한 인간성 회복을 묘사한 최고 걸작이다. 그는 유럽을 향한 향수를 달래지 못하고 1952년 마침내 스위스의 취리히로 이사하여, 제1작인 단편소설 《속임받은 여인》(1953)을 발표하였다. 1954년에는 그의 생애에 걸친 자기고백의 집대성이라 할 수 있는 장편소설 《사기꾼 펠릭스 크룰의 고백, 회상록의 제1부》(1954)를 발표하였는데, 사기꾼의 인생 행로를 통하여 예술 및 예술가의 문제를 추구한 이 작품이 그의 최후의 작품이 되었다.

그는 또한 소설가로서뿐만 아니라 평론가로서도 탁월하여 문학·예술·철학·정치 등 많은 영역에 걸쳐 우수한 평론과 수필을 많이 남겼다. 평론집으로는 《응답》(1922) 《노력》(1925) 《시대 요구》(1930) 《거장()의 고뇌와 위대함》(1935) 《정신의 고귀》(1945) 《신고론집()》(1953) 등이 있고, 수필로는 여행기인 《파리 방문기》(1926), 히틀러 타도를 부르짖은 라디오 방송문집 《독일 청취자 여러분》이 있으며, 자서전 및 자작해설적인 것으로 《약전()》(1930) 《파우스트 박사의 성립》(1949) 《나의 시대》(1950) 등이 있다. 20세기의 가장 중요한 작가의 한 사람이었던 그는 1955년 8월 12일 F.실러 사망 150주년 기념식 참석차 독일 여행 중 발병하여 취리히로 되돌아와 81세를 일기로 사망하였다.

 

Estimataj,

Mi jam antauxlonge notis la (iom kritikan) mencion de Esperanto en tiu
cxefverko de Thomas Mann. Gxi estas en la (ankoraux ne publikigita) listo de
citajxoj pri Esperanto en fikciaj verkoj, kiun mi ekkompilis antaux dudeko
da jaroj.
Cetere la titolon mi ne tradukus per "cxarma monteto", tre pala esprimo, sed
per "la magia monto", kiel oni kutime tradukas en aliaj lingvoj (en la
franca: "la montagne magique"), aux ecx pli draste "la ensorcxiga monto".

Literatureme via,

Claude

----- Message d'origine -----
De : "Renato Corsetti"
?:
Cc :
Envoy?: lundi 27 f?rier 2006 13:47
Objet : (kulturo) Thomas Mann pri Esperanto


> de: "Zoran Ciric"
>
>
> "Inter la berghofaj gastoj trovigxis ankaux tiaj kiuj okupigxis pri
> Esperanto
> kaj kiuj sxatis paroli je tiu cxi artefarita lingvo sidante cxe la tablo.
> Hans
> Kastrop malserenigxadis vidante ilin, kvankam li opiniis ke ili ne estas
> malbonaj homoj. Antaux nelonge aperis cxi tie unu grupo de angloj kiuj
> havis iun
> socian ludon kiu konsistis nur je starigo de nur unu, cxiam sama, demandon
> al la
> apudulo..."
>
> Kaj la romano dauxras plu... sekvante cxefan "heroon", la junulon Hans
> Kastrop,
> kiu venis al unu montara hoteleto, proksime de svisia vilagxo Davos, por
> viziti
> sian parencon (kiu jam dum iom da tempo trovigxis tie). Hans planis ankaux
> iom
> resti tie kaj post tri semajnoj tuj reveni al la "ebenajxo"... Sed Hans
> restis
> tie multe pli longe... Ecx... se ne okazus la Unua mondmilito... versxajne
> li
> neniam denove ekdezirus reveni al la "ebenajxo"... Tiom bone li
> alkutimigxis al
> la pensiona vivomaniero...
> Sekvante la travivajxojn de Hans, liajn pensadojn, interparolojn kaj
> interrilatojn kun la tieaj gastoj, inter kiuj apartigxas kelkaj plej
> karakterizaj, plej "cxefaj", Thomas Mann, konata germana verkisto, lerte
> priskribas la tiaman socion, germanan sed ankaux Euxropan... dezirojn,
> ideojn,
> homarajn tendecojn, bonecojn kaj malbonecojn, plej diversajn opiniojn kaj
> plej
> diversajn sociajn grupojn... suficxe interesa verkajxo. Se vi ankoraux ne
> legis
> gxin... kaj se vi interesigxas pri tiu tipaj temoj... planu... kaj ankaux
> vi
> povos "iom" ripozi en la sanig-pensiono kiu ja garantias la sukcesan
> sanigon
> ankaux de tute sanaj personoj!... t.e., kiel (ruze) diris unu el la cxefaj
> kuracistoj tie..."oni neniam scias cxu vi estas sana aux malsana gxis la
> pensiona kuracisto tion cxi ne eltrovos, sed mi tuj povas konsili vin
> resti tie
> cxi dum ioma tempo. Vi ja aspektas iom malsane.."... Gxis vi atendas la
> kuracistan decidon (permeson forveturi)... ja vi devas resti tie dum la
> esploradoj dauxras... Agrablan restadon kaj sanigadon !...
>
> Temas pri romano "Der Zauberberg", en la serba gxi estis tradukita kiel
> "La
> cxarma monteto"... mi ne lernis la germanan kaj eble oni povus iel alie
> plibone
> traduki la titolon je Esperanto. Same validas por la parton kiun mi
> tradukis el
> la serblingva traduko al Esperanto... sed mi tamen kredas ke la originala
> germana teksto ne tro diferencigxas de tiu cxi serblingva traduko....
>
> Cxiukaze... jam kiam por la unuan fojon mi legis cxi verkajxon,... antaux
> jam
> suficxe da jaroj, eble 7, aux ecx pli,... mi jam tiam decidis priskribi
> cxi
> fakton...Ja mi estis vere agrable surprizita kiam mi
> renkontigxis kun Esperanto en la rakonto... Tiel agrable... ke mi, jen
> gxis
> hodiaux, tute ne forgesis tiun cxi fakton... sed intertempe mi tamen
> forgesis en
> kiu gxuste parto de la romano trovigxas Esperanto kaj mi nun ja devis
> denove
> tralegi la romanon, preskaux gxis la fino por trovi Esperanton... Mi ja
> esperis
> ke gxi estis menciita tamen iom pli frue...
>
> /Nun mi ankaux la finon re-tralegos... kiam mi jam atingis preskaux
> gxin...
> kvankam mi ne kutimas dufoje legi la tralegitajn librojn... malgraux iliaj
> valorecoj... ja estas tiom da libroj... oni simple ne havas tempon por
> cxio...
> Sed jen por trovi Esperanton.. mi tamen faris tion cxi.../
>
> Mi neniam auxdis kaj tralegis ke oni mencias ke ankaux Thomas Mann, ne nur
> sciis
> pri Esperanto, sed ke li ankaux ecx menciis Esperanton en unu el siaj
> verkajxoj..  kaj vere en aliaj liaj verkajxoj kiujn mi tralegis li nenie
> menciis
> Esperanton denove...
> Krome, oni kalkulas ke tiu cxi romano "La cxarma monteto" estas unu el lia
> plej
> grava verkajxo... tuj post "La Budenbrokoj"
> (he... mi certe ne trafis gxustan skribmanieron de tiu cxi nomo... ni en
> la
> serba lingvo kutime skribas nomojn kiel oni elparolas ilin... kaj mi
> momente ne
> havas ie proksime ajnan originalan skribajxon...)
>
> Do, "La Budenbrokoj" kaj "La cxarma monteto" estas cxefaj verkoj de Thomas
> Mann,
> kaj en unu el liaj cxefaj verkajxoj estas menciita ankaux Esperanto... Mi
> vere
> ne rimarkis ke ie oni parolas aux skribas ke ankaux Thomas Mann auxdis por
> Esperanto kaj esperantistoj...
> Kaj sxajnas ke li ne nur ke auxdis pri esperantistoj... sed jam konatigxis
> ankaux kun iliaj kutimaj agad-manieroj...pri ilia gxuo parolante
> Esperante... :)
>
> Se iu ne emus legi tutan verkon por nur trovi la esperantistojn tie... do
> temas
> pri la Sepa (lasta)cxapitro  en la subcxapitro Granda apatio (la sesa
> subcxapitro laux vice - se la originala nomo estis iel alie tradukita)...
> En kiu
> la cxefa heroo, Hans Kastrop, post suficxe da fortaj psikaj travivajxoj
> por
> li... nur rimarkadis kio okazadas cxirkauxe...
>
> Fakte, je la sama loko... iom pli supre, unu pagxon anatauxe... Thomas
> Mann
> priskribas ankaux unu gaston kiu klarigadis kiom da arboj homoj povus savi
> se
> ili denove uzus jam uzitajn paperojn... do, sxajne temis pri unu el la
> fruaj
> verduloj... :)
>
> Thomas Mann fin-verkis tiun cxi romanom iam cxirkaux 1926 jaro... he cxi
> jaro
> fakte estas jubilea jaro por la romano... se la jaro gxustas... kaj la
> romanaj
> travivajxoj okazadas dum kelkaj jaroj antaux la Unua Mondmilito...
>
> Pardonpeton pro la gxeno...
> Sed mi esperas ke la faktoj almenaux estis interesaj al vi... se nenio
> plu...
>
> plej sinceran saluton
> Zoran Cxiricx




---
http://www.poetojporlapaco.com/ (pac-blogo de poetoj)

http://www.cezarkulturo.de/405616.html (Blazio Vaha 01)
http://www.cezarkulturo.de/423175.html (Georgo das Neves 01)

http://www.cezarkulturo.de (Donjo, Cezar, Frank)
http://www.karapaco.de (retejo klubo Karapaco)
http://cezarpoezio.blogspot.com/ (blogo de Cezar)
http://cezar-panoramo.blogspot.com/ (blogomagazino de Cezar+Donjo)

http://groups.yahoo.com/group/esperantopoezio/
http://groups.yahoo.com/group/per-esperanto-kulturo/

http://gxangalo.com/ (amaskomunikilo gxangalo en Esperanto)


Yahoo! Groups Links

<*> To visit your group on the web, go to:
    http://groups.yahoo.com/group/per-esperanto-kulturo/

<*> To unsubscribe from this group, send an email to:
    per-esperanto-kulturo-unsubscribe@yahoogroups.com

<*> Your use of Yahoo! Groups is subject to:
    http://docs.yahoo.com/info/terms/

배송 정보

  • 배송 방법 : 빠른등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2일 ~ 3일
  • 배송 안내 :

서비스 문의

에스페란토 도서 구입과 관련하여 불편사항이 있으시면 010-3340-5936으로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상품 사용 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두 보기 사용 후기 쓰기